새해 이틀

정대연 2009.01.04 00:52 조회 수 : 1794



다행히 다행히. 하느님께서 도우셔서 암흑과 같았던
폭풍은 지나가고 다시금 우리 가족에게 평온한 질서가 자리 잡았다.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또 감사합니다.

반성과 감사로 시작하는 새해 이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7 걱정 정대연 2010.12.21 1666
576 저녁 스터디 정대연 2010.04.21 2144
575 김정운 명지대 교수 강연내용 정대연 2010.03.09 6986
574 오늘부터 정 선임 정대연 2010.02.25 2226
573 행복해지기 위해서 정대연 2010.01.17 2223
572 몇가지 생각되는것 정대연 2009.12.27 2159
571 영어를 정대연 2009.10.24 2142
570 아마도 정대연 2009.10.20 2021
569 BAD SAMARITANS 정대연 2009.08.11 2255
568 그냥 정대연 2009.03.08 1910
» 새해 이틀 정대연 2009.01.04 1794
566 포뇨 정대연 2008.12.29 1704
565 나는 그런 사람이야 정대연 2008.11.05 1963
564 조커 정대연 2008.08.25 1335
563 pretty world [1] 정대연 2008.07.28 1508
562 Read, Read, Read [1] 정대연 2008.06.26 1383
561 아고라 정대연 2008.06.17 1174
560 미국소고기 정대연 2008.06.16 1253
559 매력적인 댄스 정대연 2008.05.30 1177
558 아침의 메모 정대연 2008.04.29 1258